하이퍼 라이트 드리프터 기타

진짜 다크 소울 너무 좋아하네

2D 다크소울 워너비.

플레이 시간이 매우 짧음. 대충 엔딩만 보고 달렸는데 6시간. 잘하는 사람이면 더 짧아질 듯.


스테이지

지역 간 퀄리티 격차가 심함. 동쪽 지역이랑 다른 지역이랑 공간적으로나 아트적으로나 공들인 부분 차이가 엄청남.

스킬을 구입하기 위한 돈을 얻으려면 맵에 숨겨진 공간을 찾아야 하는데 찾는 맛이 있음.

퍼즐 없음. 원거리 공격으로 스위치 키는 거랑 연속 대쉬를 퍼즐이라고 부를 수는 없고(이런 부분 자체도 거의 없음)... 스킬을 돈 주고 구입해야 한다는 구조적인 문제때문에 퍼즐 넣기가 애매했을 수 있으나 그냥 겸사겸사 안넣었는 듯.

회복 아이템 배치가 미묘함. 초반에 진행하기 빡센데 회복약이 없어서 다른 지역에서 얻고 다시 돌아온 적도.


전투

잡몹 디자인 노답. 스프라이트만 다르고 똑같은 몬스터가 너무 많고 패턴 자체가 너무 단순함. 잡몹 종류도 적음.

보스전은... 이스 생각하니까 눈물이... 그냥 피 많고 패턴 몇 개 더 있는 정도. 기믹 보스 없다고 봐도 되는 수준.

회복하려면 회복약을 빨아야 하는데 다크소울 비슷하게 사용하고 잠시 기다려야 함. 피 떨어졌다고 바로 힐하다가 죽는 수가 있으니 힐 타이밍을 재야 함.

스킬을 구입하고 새로운 총을 얻으면서 게임이 점점 쉬워짐. 샷건이 너무 강함.

난이도는 솔직히 쉬움-적절 사이라고 생각하는데 어렵다고 생각하는 사람 많은 듯. 2D 다크 소울이라는 평은 너무 오바. 


아트

컷씬은 니뽄 아니메를 많이 참고한 듯. 근데 킥스타터 영상에 있던 에바+거신병 파쿠리 장면을 그대로 오프닝에 넣을 줄은 몰랐음. 뻔뻔하구만.

퍼스펙티브 좆까하는 2D게임이 많긴 한데 이건 좀 많이 심함. 킥스타터 영상에서 보고 너무 어색해서 웃겼던 계단은 그대로 존재. 일부 부분에서는 지형 높낮이 구분이 안 돼서 고민 좀 해야 했음.

개인적으로 레트로 그래픽인척 하면서 레트로가 아닌 짓거리 하는 거 매우 싫어하는데 다행히도

도트 스프라이트 그대로 회전시키는 개짓거리는 없음.

대신 기본 도트 크기보다 작은 픽셀 단위로 섬세하게 적용되는 그라데이션과 셰이더는 존재. 이거는 그래도 좀 예쁘니까 대충 참을만.


스토리

텍스트로 된 대화는 일절 없고 전부 일러스트로 처리. 신선하긴 한데

스토리가 없음

왜냐하면

개발자가 다크 소울 다이스키라서


총평

그럭저럭 재미는 있는데 너무 짧음.






덧글

댓글 입력 영역